[월간중앙 4월호] “그 어느 때보다 민주적인 특검이었다”

난생 처음 구치소 수감생활에 잘 적응하는 이가 있는 반면 적응에 애를 먹는 수감자도 있다. 조윤선 전 문체부 장관이 그렇다. “조 전 장관이 구치소 입소 후 곡기를 사실상 끊고 _____에만 의존하고 있다. 그 탓에 체중이 크게 줄어 언제 쓰러질지 알 수 없는 상황이다.” Source: [월간중앙 4월호] “그 어느 때보다 민주적인 특검이었다” ? ?? ???

Read more "[월간중앙 4월호] “그 어느 때보다 민주적인 특검이었다”"