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람

한국 늦여름 그 시원하고 차지 않은 바람이 분다. 한국 생각을 하지 않으려 몇 달 동안 노력했지만, 그놈의 기억은 참으로 냉정하다. 기억하는 만큼 한국이 멀게 느껴지고 먼 만큼 할 말도 많지만 내뱉기 참으로 거북하다.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