Whitney Houston, Pop Superstar, Dies at 48 – NYTimes.com

Whitney Houston, the multimillion-selling singer who emerged in the 1980s as one of her generation’s greatest R & B voices, only to deteriorate through years of cocaine use and an abusive marriage, died on Saturday in Beverly Hills, Calif. She was 48.

음악은 노력으로 오를 수 있는 위치는 이미 정해져 있다, 다만 자신이 어디까지 오를 수 있는지 모를 뿐이다. 특히 목소리는, 바꾸고 싶겠지만, 타고난다. “하늘이 주신” 뭐 이딴 것에 어울리는 것이 목소리다. 기껏 노력으로 얻어 본받을 수 있는 이가 조용필이고, 타고난 목소리를 지닌 살 빠져 울림통 작아지고 호흡 짧아진 이소라라도, 무시하기 어렵다. 타고난 것을 잃을 때가 언제이겠는가. 머라이어 캐리, 참 노래 끔찍하게 완벽하지만, 끈적함이 모자란다, 취향이겠지만, 위트니 휴스턴, 그 목소리만큼 맛깔날 수 있겠는가.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