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시장직을 행정의 영역으로 보는 안철수

앞서 1일 ‘오마이뉴스’는 안 원장 측근의 말을 인용해 “안 교수가 기존 정당이 아닌 새로운 스타일의 행정과 정치를 통해 비전을 실현하고 싶어한다”며 “출마 결심을 굳히고 핵심 측근들과 내부 논의를 하고 있다”고 밝혔다. 안 원장와 함께 청춘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는 박경철씨도 “안 교수가 서울시장직을 행정의 영역으로 보고 출마여부를 고민하고 있다”고 말했다.

경제와 정치를 나누어 생각해야 한다는 자칭 경제전문가가 떠오른다. 행정도 융합해야 한다고 할까.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